?

단축키

Prev이전 문서

Next다음 문서

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
?

단축키

Prev이전 문서

Next다음 문서

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

재생목록


 

 

마지막 화

 

 

유튜브에서 마지막 화 보기 : https://youtu.be/PiCvZqQ35DE

?
  • ?
    천가이 2017.01.06 12:26

    끝까지 플레이 하시느라 수고가 많으셨습니다^^
    길이 많이 복잡해서 힘드셨죠. 이 부분은 대회가 끝난후 맵을 덜 복잡하게 개선하여 업데이트할 예정입니다.

    사실 제 게임은 실황하기 쉽지만은 않은 게임이라고 생각됩니다.
    턴제 RPG다보니 반복전투로 인해 재밌는 멘트를 계속 생각하기도 힘들고, 전투장면을 일일이 편집해야하는 수고가 들어가기 때문에요.
    그런데 이렇게 일일이 편집도 하시고 긴 플레이타임과 복잡한 맵에도 불구하고 끝까지 플레이 해주셔서 감사드립니다.

    ...음...그리고 이런말 하면 오지랖일지도 모르지만... 마지막화는 플레이버튼 누르자마자 게임의 큰 반전에 해당하는 내용이 나오게 되어 스포일러가 될 수 있으니, 현재 게임을 진행중에 계신 분들이 있다면 이 점 참고해 주시길 바랍니다...^^

  • profile
    파치리스 2017.01.06 19:38
    긴 게임 만드느라 정말 고생 많이하셨네요 ㅋㅋ

List of Articles
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
328 닭농장 silver | 달걀팔아 돈 버는 게임, 조류독감의 무서움이 느껴지네 파치리스 2017.01.14 282 1
» 사망던전 | 추리보단 폭력이 앞서는 탐정, 수상한 지하던전의 진실을 밝혀라! 2 파치리스 2017.01.06 1191 1
326 미사오 | 따돌림당한 여학생 이야기, 죽은자의 온기가 남아있습니다. 파치리스 2017.01.05 198 0
325 시작 | 창고에 갇혀서 죽을날만 기다리는 나, 이 삶에 끝은 있을까? 파치리스 2016.12.28 171 0
324 [수피] 유령과 백합물이 만나면? Tunnel Vision 실황! 수피(Supie) 2016.12.26 177 0
323 인간세계정복 | 대마왕의 세계 정복 작전, 병맛게임이라 생각을 비우자 파치리스 2016.12.21 151 0
322 메멘토 | 섬에 조난당한 주인공이 믿을 수 있는것은 신앙, 섬에서 만난 소녀의 정체는? 1 파치리스 2016.12.19 581 0
321 [안동하회탈] 여전히 녹슨 거짓말! 컵라면 익히는 시간동안 해보았다! file 안동하회탈 2016.12.16 152 0
320 [안동하회탈] 감동 그 자체의 쯔꾸르게임 하얀문 ( #1 ~ #4 ) file 안동하회탈 2016.12.13 192 0
319 이상한 메시지 | 누군가로부터 날아오는 의문의 문자, 쯔꾸르 괴담 시리즈 파치리스 2016.12.10 182 0
318 맑은 날 | 이 꿈에서 깼을때 맑게 개인 하늘을 볼 수 있었다면... 망상속을 헤메는 이야기 파치리스 2016.12.08 283 0
317 납치를 당해따? | 납치를 당했...읍읍! 너만 없으면 내가 전교 1등 파치리스 2016.12.02 213 0
316 [안동하회탈] 쯔꾸르게임 금색과 비취! 눈알을 포착했다.. file 안동하회탈 2016.11.28 191 0
315 버섯캐기 | 버섯팔아 설렁탕 만들기, 오늘은 정말 운수좋은날이여 2 파치리스 2016.11.27 542 0
314 [안동하회탈] 단편 쯔꾸르게임 괴물이 뒤에서 쫓아옴 오지마!! 저리가!! file 안동하회탈 2016.11.15 207 0
313 4일뒤에 죽는다면? | 주어진 시간은 단 4일, 시간안에 지구를 탈출하라 파치리스 2016.11.14 215 0
312 [카라반 (Caravan)] 대항해시대 사막버전 게임 1~7 完 / 시경TV 이시경 2016.11.13 148 0
311 술래잡기 성 | 아니 저게 대체 뭐시여? 이상한게 쫓아온다 파치리스 2016.11.11 144 0
310 [안동하회탈] KAIMA 세계를 구하는거야! ( #1 ~ #2 ) file 안동하회탈 2016.11.08 146 0
309 도둑질을 하자 | 돈 없으면 못사는 더러운 세상, 부잣집에서 돈 뺏기 파치리스 2016.11.07 168 0
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... 17 Next
/ 17






[개인정보취급방침] | [이용약관] | [제휴문의] | [후원창구] | [인디사이드연혁]

Copyright © 1999 - 2016 INdiSide.com/(주)씨엘쓰리디 All Rights Reserved.
인디사이드 운영자 : 천무(이지선) | kernys(김원배) | 사신지(김병국)